경주시 배동 윤을곡에 있는 통일신라시대의 마애삼존불상으로 서남산 포석정에서 부흥사로 올라가는 남산순환도로 중턱에 위치하고 있다. ㄱ자 모양의 바위면에 남쪽을 바라보고 있는 불상 2구와 서쪽을 바라 보고 있는 불상 1구가 각각 돋을새김되어 있다. 남산에 있는 수많은 불상 가운데 조각된 연대가 분명하게 밝혀진 불상이다.

남쪽을 향한 가운데 불상의 왼쪽 어깨 부근에 새겨진 ‘태화9년을묘(太和九年乙卯)’라는 글자를 통해 신라 제42대 흥덕왕(재위 826~836) 10년(835)에 만들어진 것임을 알 수 있다.


NIKON CORPORATION | NIKON D50

경주배리윤을곡마애불좌상 (慶州拜里潤乙谷磨崖佛坐像)

(경상북도  유형문화재 제195호)


NIKON CORPORATION | NIKON D50

가운데 불상 왼쪽 어깨부분에 새겨진 ‘태화9년을묘(太和九年乙卯)’라는 글자를 통해

신라 흥덕왕 10년(835)에 만들어진 것으로 보고 있다.


NIKON CORPORATION | NIKON D50

남쪽을 바라보고 있는 불상


3구의 불상 중 본존불에 해당하는 불상으로 연꽃대좌 위에 앉아 있다. 왼손은 무릎에 걸친 모습으로 항마촉지인(악마를 항복하게 하는 손모양)의 수인(모든 부처님과 보살의 소원을 나타내는 손모양)을 보이고 있으나 오른손은 마멸되어 어떤 손모양을 하고 있는지 알 수 없다. 불상이 걸치고 있는 옷은 양쪽 어깨를 모두 덮고 있는 통견의를 하고 있는데, 가슴 부분에 속옷을 묶은 때 매듭이 표현되어 있다. 부처님의 몸에서 나오는 빛을 형상화한 광배는 두터운 원형으로 두광(부처님의 머리에서 나오는 빛)과 신광(부처님의 몸에서 나오는 빛)을 표현해 놓았다.


NIKON CORPORATION | NIKON D50

남쪽을 바라보고 있는 불상 


본존불 오른쪽에 새겨져 있는 불상으로 연꽃대좌 위에 앉아 있다. 통통한 모양의 오른손은 손가락 끝을 약간 구부린 채 무 무릎 위에 얹었으며 물결 문양의 옷자락을 걸친 왼손에는 둥근 모양의 약상자를 들고 있는 것으로 보아 약사불로 보고 있다.

옷모양은 오른쪽 어깨를 드러낸 우견편단의 차림새를 하고 있다. 광배는 두 줄의 둥근 원으로 두광과 신광을 새기고 그 바깥에 다시 끝이 뾰족한 배모양의 전신광배(거신광배라고도 함)가 새겨져 있다.

 

NIKON CORPORATION | NIKON D50

서쪽을 바라보고 있는 불상


중앙 본존불의 오른쪽 꺾어진 바위면에 새겨져 있는 불상으로 불상이 앉은 대좌는 간략한 선으로 표현되어 있다. 배에 댄 왼손에는 둥근 약상자를 들고 있고 있으며 오른손을 왼손 아래쪽에 두었다. 옷은 중앙 본존불과 같은 통견의(양쪽 어깨을 모두 가린 옷차림새)를 하고 있다.

이 불상은 특이하게 두터운 원형의 두광과 신광 안쪽에 작은 불상이 좌우에 각각 2구씩 전제 4구가 돋을새김 되어 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북도 경주시 황남동 | 경주배리윤을곡마애불좌상
도움말 Daum 지도

'自燈明 法燈明' 카테고리의 다른 글

경주남산 입곡(삿갓골) 석불두  (0) 2013.11.15
경주배리 윤을곡마애불좌상  (0) 2013.11.15
경주율동 마애여래삼존입상  (1) 2013.11.15
보리사 석조여래좌상  (0) 2011.09.01
보리사 마애석불  (0) 2010.04.16
Posted by 이부장 ibuza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