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주박물관

국립경주박물관 특별전_『고대의 문자를 읽다』 국립경주박물관(관장 이영훈)은 12월 20일(화)부터 2012년 2월 12일(일)까지 특별전 “고대의 문자를 읽다”를 개최합니다. 이번 전시는 국립중앙박물관에서 개최하였던 “문자, 그 이후” 특별전을 바탕으로 새롭게 재구성한 전시입니다. 고대의 문자를 살펴보면서 역사 자료로서의 의미와 그 맥락, 해석 등을 생각해보는 기회를 마련하고자 합니다. 전시는 모두 4부로 구성됩니다. 1부 「한자의 수용」에서는 중국의 나라들과 갈등.. 더보기
국립경주박물관 특별진열-조선시대의 경주 지도 국립경주박물관은 “조선시대의 경주 지도” 특집진열을 개최합니다. 이번 전시는 9월 27일부터 10월 30일까지 고고관 2층에서 열립니다. 경주는 신라 천년역사의 본고장으로 잘 알려져 있으나, 고려와 조선시대에도 ‘동쪽의 서울’이란 뜻의 동경(東京)으로 불리며 전통과 자존심을 지켜왔습니다. 특히 조선 후기에 경주를 그린 지도는 조선시대 사람들이 유교적 삶과 가치를 지켜나가면서 전통과 현재를 어떻게 조화시켰는지를 보여줍니다. 전시품은 총 4점입니다... 더보기
국립경주박물관, 신라능묘 특별전「경주보문동합장분-96년 만에 쓰는 발굴보고서」 국립경주박물관은 9월 27일(화)부터 10월 30일(일)까지 두 번째 신라능묘 특별전으로서「경주 보문동합장분-96년 만에 쓰는 발굴보고서-」를 개최합니다. 경주 보문동합장분(普門洞合葬墳)은 지금으로부터 96년 전인 1915년에 조사되었습니다. 당시에는 ‘보문리부부총(普門里夫婦塚)’이라고 명명되었으며, 적석목곽과 석실의 공존, 화려한 금귀걸이(국보 90호)의 존재 등으로 일찍부터 주목 받아온 신라능묘 가운데 하나였습니다. 그러나 일제강점기에 간략.. 더보기
국립경주박물관 “베트남” 특별전 개최<베트남 마지막 황실의 보물> 국립경주박물관은 3월 1일(화)부터 5월 15일(일)까지 ‘베트남 마지막 황실의 보물’ 특별전을 개최합니다. 2011년 두 번째로 마련한 이번 전시는 서울의 국립고궁박물관에서도 열렸던 전시로서, 국내에 잘 알려지지 않은 베트남 응우옌 왕조(Nguyen, 阮/ 1802~1945)의 문화유산을 본격적으로 접할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입니다. 응우옌 왕조는 현재와 같은 베트남의 영토를 이룩한 최초의 나라이자 마지막 왕조입니다. 응우옌 왕조의 수도였던 후에(.. 더보기
신라능묘 특별전 1_황남대총 신라 능묘 특별전1 황남대총 신라王, 왕비와 함께 잠들다. THE ROYAL TOMB OF SILLA HWANGNAMDAECHONG, GYEONGJU 전시기간: 2010년 12월 14일(화) - 2011년 2월 6일(일) 매주 월요일 휴관 장소: 국립경주박물관 특별전시관 국립경주박물관에서는 신라 능묘 특별전 1 황남대총 ‘신라왕, 왕비와 함께 잠들다’를 12월 14일부터 2011년 2월 6일까지 개최합니다. 경주 시내에 자리잡고 있는 황남대총은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