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진흥왕

진지왕, 영웅의 아들 왕위에서 폐위되다. 경상북도 경주시 서악동에 있는 신라 제25대 진지왕(재위 576~579)의 능으로 전해지는 무덤으로 흙을 둥글게 쌓아 올린 원형 봉토분이다. 밑둘레에는 자연석을 이용하여 무덤을 보호하는 둘레돌을 갖춘 것으로 보이는데 지금은 몇 개만 드문드문 보이고 있다. 현재 학자들 중 일부는 진지왕의 무덤이 이곳이 아니라 경주시 서악동 태종무열왕릉 뒷편에 있는 4기의 무덤 가운데 아래쪽에서 두번째 무덤을 진지왕릉으로 보기도 한다. 진지왕은 진흥왕의 둘째 .. 더보기
진흥왕, 일통삼한의 기반 한강을 점령하다. 경상북도 경주시 서악동에 있는 신라 제24대 진흥왕의 능이다. 외부모습은 흙을 둥글게 쌓아올린 원형봉토분으로 아래쪽에는 자연석을 사용하여 무덤을 보호하는 둘레돌을 갖춘 것으로 여겨지나 지금은 몇 개밖에 보이지 않는다. 삼국통일 이전 신라에서 가장 위대한 업적을 남긴 왕의 능으로서는 규모가 아주 작은 편에 속한다.『삼국사기』의 기록을 보면 법흥왕과 같은 위치에 있어야 하는데 반대방향으로 2㎞ 떨어져 있다. 때문에 서악동에 있는 서악리고분 4기 가운데 .. 더보기
효현리3층석탑, 전 애공사지 경주효현리삼층석탑(慶州孝峴里三層石塔) 보물 67호 경상북도 경주시 효현동 외와마을 입구에 있는 석탑으로 통일신라 9세기 이후에 만들어진 것으로 보고 있다. 삼국통일 후 8세기까지 거대한 크기의 석탑들에 비해 그 규모가 많이 작아졌지만 신라석탑의 모습을 잘 갖추고 있다. 2중의 기단 위에 3층의 탑신(탑몸돌)을 세웠는데 지붕돌 네 귀퉁이가 버선코와 같이 날렵하게 들려 있다. 통일신라 전성기의 석탑들은 지붕돌 받침이 보통 5단으로 되어 있.. 더보기
황룡사 복원 기초연구 포럼_경주시 경주시, 황룡사 복원 위한 포럼개최 오는 28일(화) 오후 1시부터 29일까지 - 황룡사 복원 위한 연구 성과 발표와 향후 과제 논의  경주시와 국립문화재연구소는 오는 2월 28일부터 29일까지 양일간 보문단지 내 드림센터에서 황룡사복원사업에 대한 그동안의 기초연구성과를 공개하고 향후 추진계획과 정비활용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황룡사복원 기초연구 포럼을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지난 2006년부터 진행한 각 분야의 연구 성과.. 더보기
국립경주박물관, 신라 진흥왕眞興王 이야기 -주보돈 교수 초청 특별강연회 개최- 국립경주박물관(관장 이영훈)은 6월 25일(토) 오후 3시 강당에서 ‘석학과의 대화’ 를 마련합니다. 2011년 두 번째로 진행되는 이번 강연은 주보돈 교수(경북대학교 사학과)의 『신라 진흥왕 이야기』라는 주제입니다. 강연은 진흥왕의 많은 족적 및 유형·무형의 흔적, 뛰어난 군주로 평가받는다는 점 등에 대한 호기심에서 시작합니다. 진흥왕의 활동에 대한 전체적인 평가 및 이해를 바탕으로, 진흥왕의 治世를 4기로 나누어 차례대로 살펴볼 예정입니다. 어린.. 더보기